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무장한 자매들 (Sœurs d'armes, Sisters in Arms) 2019년 프랑스

중동지역 분쟁사

by 하승범 위드아띠 2020. 3. 22. 05:31

본문

무장한 자매들 (Sœurs d'armes, Sisters in Arms) 2019년 프랑스

실제 있었던 사실에 기반한 내용으로 수니파 이슬람 테러단체 '이라크 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에 납치되어 성노예화되었다 탈출한 여성과 이슬람 극단주의에 저항하는 여성들을 다룬 작품으로 다른 종교와 문화를 인정하지 않는 종교의 잔인함을 보여준다.

감독 : 카롤린 푸레스트 Caroline Fourest 
출연 : 아미라 카서 Amira Casar, 에스더 가렐 Esther Garrel, 딜런 그윈 Dilan Gwyn, 카멜리아 조르다나 Camélia Jordana 

이라크 소수 종교 민족인 '야지디' 마을에 수니파 이슬람 테러단체 '이라크 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가 들이 닥친다. 야지디 소녀 자라 (Zara)도 납치되어 성노예로 팔려간다

2014년부터 이라크, 시리아 일부 지역을 장악한 '이라크 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은 야지디 교인들에 대한 인종청소를 시도한다. 남자들은 모두 사살하고 여성들은 성노예로 삼았다. '이라크 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의 야지디교 여성들에 대한 계획적이고 조직적이며 야만적인 성노예화를 하였다.

"야지디 (Yezîdîler)"는 쿠르드인이면서 야지디교를 믿는 민족종교집단이다. 야지디교는 조로아스터교와 옛 메소포타미아 종교들의 영향을 받았으나, 야지디인들은 독자적인 종교 커뮤니티와 그들의 문화를 가지고 있다

한편 젊은 프랑스 여성 켄자 (Kenza)와 야엘 (Yaël)는 이슬람 테러단체와 싸우기 위해 쿠르드민병대 여군부대에 입소한다. 이들은 2015년 프랑 팔리 시내에서 이슬람국가(IS)가 자행한 자살폭탄테러로 130여명이 사망하는 일이 벌어지자 군제군단에 입대를 한 것이다. 쿠르드군은 여성부대를 직접 전투에 참전시켰다

2012년 쿠르드족 인민수호부대(YPG)의 여성전용여단으로서 창설된 여성수호부대 (Yekîneyên Parastina Jin, YPJ, Women's Protection Units) 여성으로만 구성된 쿠르드민병대이다. 한편 '이라크 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에 대항하기 위해 2015년 이라크 산자르에서 창설한 '야지드 여성부대(Yekinêyen Jinên Êzidxan, YJÊ)'도 있다.

이슬람 교리에 따르면 '남성이 여성에게 죽임을 당하면 천국에 가지 못한다'고 한다. 따라서 이슬람 극단주의단체 이슬람국가(IS)는 이들 여성수호부대와의 전투를 피하고자 하고 두려워한다고 한다. 

'이라크 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를 탈출한 자라 (Zara)는 자신들의 탈출 과정에서 도움을 준 여성수호부대 (Yekîneyên Parastina Jin, YPJ에 입소를 하며 가족들에 대한 복수를 다짐한다 ()

012345

한편 영화 속 자라 (Zara)와 같이 2014년 8월 이슬람 테러단체 '이라크 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의 성노예로 팔려갔다가 탈출하여 그들의 만행을 세상에 알린 나디아 무라드(Nadia Murad Basee Taha, 1993년 ~)는 2018년 노벨평화상을 수상하였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