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차 세계대전-유럽

전투 (Combat) 1966년 미국 - 'Anniversary' 결혼기념일

by 하승범 하승범 2007. 4. 25.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투 (Combat) 1966년 미국 - 'Anniversary' 결혼기념일

제2차 세계대전 유럽전선을 배경으로 헨리중위(Lt. Hanley)와 쏜더스중사(Sgt. Sounders)가 이끄는  미군분대원들의 활약상을 그린 TV용 전쟁영화 시리즈물.

출연 : 릭 제이슨 (Rick Jason), 빅 모로우 (Vic Morrow), 텔리 사발라스 (Telly Savalas)
감독 : 미셀 카페이 (Michael Cafeey)

4년간 레지스탕스 활동을 하며 매년 결혼기념일이면 마을로 내려와 아내와 딸을 만나던 존(Jon)... 그러나 얼마전 전쟁의 와중에 그의 사랑하는 아내와 딸을 잃게 된다. 그러나 그 현실을 믿을 수 없다. 결혼기념일에 마을로 내려온 존(Jon)에게 있어 '전쟁'은 아내와 딸을 빼앗아간 저주스러운 존재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존(Jon)은 아내와 딸과 순간순간 아름다운 추억을 되살리며 행복한 느낌을 갖는다.. 잠시 밖에서 총성이 멈추는 그 시간에만... 그러나 총성으로 그런 환영이 깨어지면 미군이든 독일군이든 그에게는 적일 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존(Jon)은 조용히 아내와 딸을 만나려고 했다.. 그런데 마을에 들이닥친 미군과 독일군간에 전투가 벌어져 그의 평화스러운 만남을 방해받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존(Jon)은 이제 그의 만남을 방해하는 독일군과 미군을 공격하기 시작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국 헨리중위(Lt. Hanley)와 독일군 중위를 생포하여 마을에서 철수할 것을 명령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그는 그의 아내와 딸의 무덤에서 마지막으로 그들의 환영을 보게된다.. 철수하던 독일군의 총탄에 쓰러져 그 무덤가에서 죽음을 맞이한다.  레지스탕스 동료들이 그를 찾아 마을로 들어오고, 그들의 도움으로 독일군과의 전투를 마치고 헨리중위(Lt. Hanley)는 존(Jon)에 대한 아픈 사연을 듣게 된다. 그리고 존(Jon)은 그의 동료인 레지스탕스들에 의해 아내와 딸과 영원히 함께 묻히게 된다.
반응형

댓글2

  • 매니아 2008.12.06 13:40

    전투 전편 소장하고 있습니다~ 질리지 않는 tv외화시리즈

    DISC 1
    제1화『길고 고된 길』 (The Gun)
    제2화『다시 돌아오지 않는다』(Anniversary)

    DISC 2
    제3화『신병과 편지』(The Letter)
    제4화『파렴치』(The Gantlet)

    DISC 3
    제5화『실패자』(The Losers)
    제6화『결렬』(conflict)
    DISC 4
    제7화『항복보다 죽음을』(A Child Game)
    제8화『살아 있는 한』(The Chapel at Able-Five)

    DISC 5
    제9화『총구 앞에서』(The Brothers)
    제10화『들개』(Ollie Joe)

    DISC 6
    제11화『아웃사이더』(Outside)
    제12화『18대 4』(Headcount)

    DISC 7
    제13화『삶과 죽음 사이』(Decision)
    제14화『고아』(Gulliver)

    DISC 8
    제15화『재회』(Encounter)
    제16화『도움을 청하는 목소리』(Cry for Help)

    DISC 9
    제17화『복수심』(Gadjo)
    제18화『역귀』(역병을 퍼드리는 귀신) (Jonah)

    DISC 10
    제19화『위문부대』(A Little Jazz)
    제20화『무덤』(Entombed)

    DISC 11
    제21화『불 속의 트럭』(Nightmare on the Red Ball Run)
    제22화『뭉치 돈』(The Bankroll)

    DISC 12
    제23화『수상한 병사』(The Masquers)
    제24화『전쟁터여 안녕』(The Partisan)
    답글